상단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전체메뉴
TOP
  • 의사, 검사, 서울대 법대출신
  • 의료소송의 전문성
  • 의료사고의 전문성
  • 수많은 의료소송 성공사례

판결 성공사례

성공사례를 통해 해결의 실마리를 찾아보세요.

2018년 현재

61

  • 판결 성공사례

    혐의없음

    4년의 시간이 물거품될뻔한 보건범죄단…

       지시한적 없었으나, 억울하…

    더보기 내용보기 내용보기
  • 판결 성공사례

    혐의없음

    의학전문지식이 빛을 발휘한 업무상과실…

    억울하게 환자의 사망을 책임질 뻔 한 병원장 …

    더보기 내용보기 내용보기
  • 판결 성공사례

    과실인정

    의료손해배상청구-급성골수성백혈병 처치…

    어린 A는 열이 심하게 나고, 코피가 나는 등의 증상으…

    더보기 내용보기 내용보기
  • 판결 성공사례

    집행유예

    의료법위반(무면허의료행위) 집행유예 …

    1. 사건개요간호조무사인 의뢰인은 성형 수술의 경험이…

    더보기 내용보기 내용보기
  • 성공사례

    성공사례를 확인하세요. 더보기

    • 4년의 시간이 물거품될뻔한 보건범죄단속법위반 혐의, 태신의 도움으로 무혐의

      더보기

      성공사례 타이틀을 확인하세요.

      2018-03-23

         지시한적 없었으나, 억울하게 부정의료업자 및 의료기기법 위반 혐의로 법정까지               의뢰인 A씨는    ​2013년부터 20…

      더보기 닫기
    • 의학전문지식이 빛을 발휘한 업무상과실치사 혐의 변호

      더보기

      성공사례 타이틀을 확인하세요.

      2018-02-09

      억울하게 환자의 사망을 책임질 뻔 한 병원장  의뢰인 A씨는 a병원을 운영하는 병원장입니다.어느날 B씨가 무릎 수술을 위하여 a병원에 내원했고, 주치의인 C씨로부터 수술을 받았습니다.그런데 성공적으로 수술을 마치고 회복기를 가진 B씨에게 갑자기 폐렴 증상이 나타났고,급하게 상급병원으로 전원했지만 안타깝…

      더보기 닫기
    • 의료손해배상청구-급성골수성백혈병 처치상 과실로 인한 사망사건

      더보기

      성공사례 타이틀을 확인하세요.

      2017-06-02

      어린 A는 열이 심하게 나고, 코피가 나는 등의 증상으로​B병원에서 골수검사, 초음파, MRI 검사를 받은 후 급성백혈병 진단을 받았습니다.이에 항암치료를 시작했고, 적절한 효과를 보이자 조혈모세포이식을 시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헌데, B병원의 의료진은 항암치료 당시 처치를 과하게 시행한 후,해당 처치를 시행한 이상 반드시 조혈모세포이식을 해야 함에도​급여…

      더보기 닫기
    • 의료법위반(무면허의료행위) 집행유예 사례

      더보기

      성공사례 타이틀을 확인하세요.

      2017-05-23

      1. 사건개요간호조무사인 의뢰인은 성형 수술의 경험이 없는 의사와 공모하여, 난이도가 높은 성형부위를 직접 시술하기로 하고 수 차례에 걸쳐 코 성형술, 안검 성형술 등을 직접 실시했습니다. 이 범죄사실에 의해 의료법위반(무면허의료행위)으로 기소 된 사건입니다. 2. 태신의 조력법무법인 태신의 의료전문변호사는 비록 그 범행기간이 길고 범행회수…

      더보기 닫기
    • 온라인 상담 서비스

      상담요청에 제공된 모든 개인정보는 암호화되어
      관리되며 사건 의뢰 및 진행에 관한 이외의 용도로는
      절대로 사용되지 않습니다.

    • 010-6831-8330

      02 - 6335 - 2975

    • 궁금하신 점을 남겨주시면 신속히 확인 후 답변드리겠습니다.
    실시간 상담 문의

    옵션

    연락처

    - -

    제목

    이름

    문의내용

    전문보기

    부정입력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 윤태중
  • 김은영
  • 장훈
  • 황은하
  • 정일채
  • 최보윤
  • 이길우
  • 금현준
  • 문혜영
  • 오기정
  • 김남수